Killer Crossover

wooss2oov.egloos.com

포토로그



한발 늦은 클블 1라운드 1차전 단평. 공놀이

- 박스스코어 긁어 오기도 귀찮으니 문제가 있군요.

- 4시 경기를 보기 위해 3시에 농구를 하러나갔습니다. 잠을 깨기엔 역시 농구가 제격.

- 전반 스코어가 경기를 좌우하리라 생각했습니다. 시카고가 이길 수 있는 방법은 '개싸움' 밖에 없다고 봤는데요, 지난 플옵에서 보스턴을 괴롭혔던 그 방식이 가능했던 것은 고든과 샐먼스의 존재가 컸기 때문에 막상 개싸움이 일어났어도 홈에서 지지는 않았을 것이라고 판단합니다.

- 작년을 생각해보면 1,2 라운드에서 클블이 기대 이상으로 완벽한 모습을 보여서 컨파 때는 상대적으로 여유를 가졌던 기억이 납니다. 그래서 올랜도에게 압도당하는 모습은 정말 보기 힘들었죠. 어쨌든 올해도 컨파까지는 무난하리라 생각합니다. 2라운드 보스턴을 만날 확률이 높은데 그래도 1패 정도로 끝날 듯 싶습니다.

- 경기는 1쿼터로 거의 정리가 됩니다. 시카고는 하인릭과 노아의 솔리드한 수비, 로즈의 파생 옵션과 뎅의 보조가 이루어져야 하는데요, 노아는 정말 열심히 몸을 만든 것으로 보이는 빅 대디에게 완전히 압도당했고, 하인릭은 모를 전혀 제어하지 못했습니다. 뎅은 솔직히 르브론 상대로 그 정도면 잘했다고 생각하구요, 독야청청 로즈가 있었지만 그 정도는 예상한 범위 내의 활약이었죠.

- 재미슨과 바레장이 번갈아 나올 수 있다는 것은 정말 '엄청난' 일 입니다. 공수에서 상대에게 충분한 균열을 낼 수 있습니다. 1차전 초반, 르브론의 컨디션이 별로 였는데 별반 끌어올릴 필요도 없었던 것은 이 두 선수의 공이 큽니다.

- 4쿼터에 집중력이 떨어지면서 추격을 허용했는데 이건 플옵이고 상대도 강한 집중력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언제든 일어날 수 있는 일입니다. 이 위기를 클블이 벗어나야 하는 시점에 공수를 넘나들며 폭발한 사람이 르브론 제임스입니다. 우리는 이런 MVP를 가지고 있는 팀입니다.
 
- 시카고가 쉽게 물러날 팀이 아니라는 것은 확인했지만 그래도 한 경기 정도의 위기가 있을 뿐 시리즈에서 클블의 역량을 모두 발휘할 일은 없을 듯 보입니다. 스윕에 대한 저의 생각은 변함이 없네요. 깁슨과  위릭이 나오는 4번 포지션의 차이가 너무 크고 파고는 웨스트 앞에서 전혀 도움이 되지 않을 것 같습니다. 요컨데 로스터의 질과 양에서 게임이 되질 않는다는 판단이네요.

- 턴오버가 많은 것은 이제 포기 단계이지만 슈팅 컨디션이 별로인 것은 마음에 걸리네요, 이 날 클블이 수비로 불스의 3점을 봉쇄한 것과는 달리, 클블의 3점은 스스로가 망쳐버린 모습이었습니다. 깁슨에게 조금 더 시간을 부여했으면 하는 바람이 생기는 대목입니다. 리바운드의 압도가 없었으면 위험했을 수도 있는 경기였지만 사실 리바운드의 우위는 예상된 부분이구요, 시카고는 여기를 중점적으로 준비해야 승산이 조금이라도 있지 않을까 싶습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메모장